티스토리 뷰

부계마을

곰국과 비빔밥

haeum_se 2012. 3. 26. 23:29





봄이네가 악양에 내려온 게 2008년입니다.
봄이를 악양에서 낳았고, 이제 봄이는 다섯살이지요. 
봄이네 살림이 어디로 가는지, 
그동안의 좌충우돌만도 적지 않았습니다만,
지난 월요일 그러니까 3월 19일에 봄이네는
하동 읍내에 작은 밥집을 열었습니다.





하동경찰서 건너편, 오래되고 작은 가게들이 
늘어서 있는 건물 끄트머리 자리입니다.
오랫동안 비어 있던 가게였어요.





밥집에서 내는 것은 가마솥 곰국, 추어탕, 육회비빔밥.
이렇게 세 가지이고,



문을 여는 시간은
아침은 6시 30분부터 9시까지.
점심은 11시 30분부터 2시까지입니다.



아침부터 밥집을 지키고 있는 것은 아내의 몫이고,
저는 점심에만 나가서 아내를 돕습니다만,
5년차 봄이네살림.의 (        ) 시작인 것만은 틀림없습니다.

벌써부터, 시작하기 전부터. 
많은 사람들의 도움이 있습니다.
아마도 앞으로도 그리할 것입니다.

새로운 밥집. 얽힌 이야기도 하나 둘 적어보겠습니다.

* 아, 이거 밥집 장사용 포스팅 맞습니다. 많이 팔아 주세요. ^^
댓글
  • 현아 안녕하세요.
    봄이네에 가끔 들리는 사람입니다.
    언젠가 유차자와 모과차를 먹어보기도 했고요.
    오랜만에 들어왔는데 또 반가운 소식이 있네요^^*

    하동에 가게되면 꼭 들릴게요.
    소식 자주 전해주세요.^^
    2012.03.27 14:55
  • haeum_se 밥집에 들르러 하동에 오셔도 됩니다. 쿨럭. 글 올리는 것 더 자주 하고 싶은 것은 저 또한 같은 바램입니다만... 2012.03.29 00:59 신고
  • 김도현 나름 책임감(?)을 가지고 홍보했는데 효과가 있었는지 모르겠네요. 직원들과 식당에 갔을때 메뉴옆 원산지 표시를 보고서 제가 얼마나 뿌듯하고 자랑스러웠는지 모릅니다. 아주.. 아~주 오래도록 장사 하셨음 좋겠어요. ^^ 2012.03.27 16:06
  • haeum_se 이보다 더 고마울 수는 없지요. 아직은 밥집과 그동안 하던 일들 때문에 경황이 없기는 합니다만, 뾰족지붕, 얼른 보고싶네요. ^^ 2012.03.29 00:57 신고
  • 김향순 와 꼭 가보고 싶습니다.하동에 가면 꼭... 근데 가격이 너무 싼 것 아닙니까? 추어탕 냉동해 택배 가능한지요?
    먹어보고싶습니다
    2012.03.27 21:43
  • haeum_se 네, 추어탕과 곰국 얼려서 보내드릴 수 있어요. (반가운 댓글 0순위입니다. ^^; ) 다만 추어탕은 남원식이 아니구요. 된장 시락국(시래기국)에 미꾸라지를 갈아 넣어서 맑고 칼칼하게 끓이는 하동식입니다. 아침 메뉴라 이쪽이 더 어울릴 듯 해서요. 여튼, 하동 오시면 꼭, 입니다. 2012.03.29 01:00 신고
  • 강정아 축하드립니다
    번성하시길 바랍니다
    그쪽으로 갈 일이 생기면 꼭 찾아 갈께요
    식당도 깔끔하니 단정하네요
    가격도 너무 착하고....
    2012.03.28 12:44
  • haeum_se 네, 늘 이름과 주소만 뵈었는데 말이지요. 꼭 들르시기를. 기다리겠습니다. 2012.03.29 00:51 신고
  • 솜달이 축하드려요..
    식당개업하셧네요..
    아.. 봄이네 식당에서 밥먹음 건강해질것 같다..
    하동감 꼭 들려야 겟어요
    2012.03.28 14:34
  • haeum_se 하동 오셨다가 그냥 가시면, 병 납니다. 2012.03.29 00:46 신고
  • 연우네 드뎌... 개업하셨네요.
    축하드려요.^^
    개업축하기념으로 크림치즈스콘이나 쵸코칩팍팍머핀 중에 선택권 드릴게요.
    둘다 금강밀밖에 안되욤.^^;;
    지난 번 보니 발효빵은 잘 해드시더만요.ㅎㅎ
    2012.03.28 22:18
  • haeum_se 크림치즈스콘으로 하겠어요. 이번에는 개업 기념으로다가 다녀가셔야 되는데요. -,.- 2012.03.29 00:45 신고
  • 크리스티나 개업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대박 나소서...*^^*

    곰국 4인분 추어탕 6인분 택배주문 가능할까요...?
    양이 많지 않아 괜히 성가심만 드리는것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2012.03.30 21:53
  • haeum_se 맛도 안 보시고, 주문해 주시니 고마울 따름이지요. 월요일에 보내드려요. 2012.03.31 12:03 신고
  • 비밀댓글입니다 2012.03.30 21:56
  • 김수나 축하드려요.
    까페만큼 작고 예쁜 가게입니다.
    5월에 남쪽 하동에 가려고 하는데 꼭 곰국 먹으러 가겠습니다.
    입맛살맛 사네요!
    2012.04.02 13:04
  • haeum_se 넵, 꼭 오세요. 마음으로는 소격동에 꼭 들르리라, 하고 있지만 그보다는 역시 하동에 오시는 것이 빠르지 않겠어요. ^^ 2012.04.03 02:45 신고
  • 복희씨 하동에 언제쯤 내려갈 수 있을지 모르나.... 한번쯤 꼭 가보고 싶네요..
    곰국도 주문이 가능한건가요?
    2012.04.02 17:51
  • haeum_se 한번 오면, 여러번, 내지는 자주.로 바뀝니다. 곰국은 얼려서 보내드려요. 2012.04.03 02:47 신고
  • 황유선 안녕하세요 산골소녀투쟁기를통해서알게되었습니다 . 전주에살고있어서 가끔갑니다 .꼭들러서 보고싶네요 ㅎㅎ
    용건은 지금도 도라지효소와석류효소를 구입할수있나요,
    2012.04.03 16:10
  • haeum_se 네, 효소들은 항아리에 넉넉히 담가 놓으니까요. 둘 다 필요하신 만큼 일러주세요. 2012.04.04 15:28 신고
  • 이현미 안녕하세요. 어제 문자 보내드렸는데, 회신이 없으셔서 블로그에 글올립니다.
    얼린 곰국을 구매하고자 합니다.
    가격과 최소 구매 금액을 알려주셨으면 합니다, 그리고 곰국도 월욜 마다
    배송되는지요?
    2012.04.05 10:41
  • haeum_se 때마다, 고맙습니다. 아마 오늘 받으셨겠지요. 곰국과 추어탕은 최소 4인분부터 택배로 보내드리구요. 당분간은 역시 월요일만 발송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12.04.10 09:08 신고
  • 이현미 네 보내주신 곰국 잘 받았습니다.
    서울에서 공부하는 조카한테 보낸거라서
    저는 아직 맛을 보지 못했습니다.
    맛에 대해서는 당연히 맛있을꺼라 생각합니다.
    감사하고, 수고하세요
    2012.04.12 16:08
  • haeum_se 네, 고맙습니다. 조카분 입맛에 맞아야 할텐데.요. ^^ 2012.04.14 13:26 신고
  • 봉부인 짝짝짝짝
    상콤한 도전에 박수 잔뜩 보내고요. 언젠가 육지로 여행가면 들를곳으로 찜해두겠습니다. :)

    혹, 곰탕 혹은 추어탕은 택배로 받아볼수없나요? -_-;;;;;;;;
    서방님께 소식 전하니 '아~ 곰탕!' 하시네요.

    .
    .

    아이쿠, 얼려서 받아볼수있네요. 위에 댓글들을 보니. :) 곧 주문 들어가겠습니다. 홍홍홍
    2012.04.05 21:46
  • haeum_se 상콤한, 귤밭에 집. 저 또한 기대 만발입니다. ^^ 2012.04.10 09:05 신고
  • 비밀댓글입니다 2012.04.08 23:12
  • 김재하 와~!!! 축하드려요!!!
    오랜만에 들어왔는데 이런 반가운 소식이!!!!
    식당 너무 예뻐요^^ 예전에 카모메 식당이라는 영화가 생각이 났어요^^
    너무 귀엽고 예쁘고 깔끔하고 소박한 정이 가득한 느낌의 따뜻한 식당 같아요!!
    가격까지 너무 착해서 식당 주인님의 마음씀씀이가 얼마나 예쁜지.. 머지 않아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악양의 자랑스러운 명소가 될 것 같은 느낌이 팍팍팍!!!
    메뉴에 있는거 매일매일 먹어 보고 싶네요~~^^
    저도 곧 주문 할께요^-^
    너무 기대되요~~^-^
    그리고 다시 한번 축하드려요!!!
    2012.04.10 18:31
  • haeum_se ㅋㅋ 자랑스러운 명소까지는 아니더라도, 살림에만 보탬이 된다면야... 아, 벌써, 이곳에서 택배 주문해 주시는 분들 덕분에 아주 큰 보탬이 되고 있어요. ^^ 2012.04.14 13:28 신고
  • 비밀댓글입니다 2012.07.12 05:38
댓글쓰기 폼
Total
182,719
Today
8
Yesterday
18
«   2020/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